미로

미로

NEWS

미로 가습기, 구글 홈과 연동으로 음성 원격 제어 가능



 

주식회사 미로가 구글 인공지능(AI) 스피커 ‘구글 홈’과 연동되어 관심을 받고 있다.


미로는 9월 18일부터 판매에 돌입하는 구글 홈과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지원하는 소형가전 중에 가습기 제품에서는 선두로 연동되어 IoT 시장에 한발 더 앞서가게 되었다.


구글 홈의 음성비서 기술인 ‘구글 어시스턴트’를 기반으로 미로 가습기에 대한 음성 원격 제어가 가능해지면서 사용자의 음성으로 가습기의 전원을 켜거나 끄고, 가습량과 조명을 제어하는 등 이전에 비해 업그레이드된 방식으로 이용 가능하다.


미로는 신규 출시될 예정인 IoT 디바이스 제품을 구매하면 구글 홈에 바로 연동이 가능하기 때문에 기존 제품 구매자도 해당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미로 가습기 NR08M IoT 모델은 2년만에 약 3만 5000대 가량이 판매된 베스트셀러 모델이다.

설명에 따르면 모든 부품을 분리하여 완벽하게 세척이 가능하기 때문에 시중 가습기 중에서는 가장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시간당 가습량 500cc의 고성능 프리미엄 가습기로 인지도가 높으며, 자체 개발한 ‘미롯(MiroT)’이라는 통신 칩셋을 통해 LG U+ ‘IoT@home’ 등 여러 IoT플랫폼과 호환이 가능하다.

이처럼 제품의 안전성과 스마트 기능 그리고 호환성을 겸비하고 있으며, 이번 구글 홈 과의 연동은 IoT 시장 확대의 연장선에 있다고 볼 수 있다.


한편 ㈜미로 관계자는 “향후 출시 예정인 신형 미로 가습기에도 IoT 서비스가 지원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데일리그리드 조남욱 기자 sun@sundog.kr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